여름철 대비 바디 고민 해결을 돕는 다양한 ‘바디 케어 아이템’

기사입력:2019-05-22 08:56:10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사계절 중 옷차림이 가장 가벼워지는 여름이 다가오면서 얼굴뿐 아니라 바디 케어에 대한 관심이 늘고 있다. 이에 따라 부위별 특별 관리가 가능한 슬리밍 제품부터 트러블로 인한 피부 고민을 개선하는 기능성 제품, 칙칙해진 피부에 화이트닝 효과를 선사하는 미백 제품까지 다양한 바디 케어 아이템이 주목 받고 있다.

■ 부위별 집중 케어로 날씬한 라인의 완성을 돕는 바디 슬리밍 제품

바디 슬리밍 제품은 여름을 앞두고 단기간에 바디 케어 효과를 얻길 바라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아이템이다. 이와 관련하여 바디 패치, 마사지기 등 고민이 있는 바디 부위를 보다 집중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제품들이 등장하고 있다.

피부 본연의 힘을 키우는 스킨케어 브랜드 듀이트리는 바디 라인 케어를 돕는 ‘굿 바디 리프팅 패치’를 부위별 고민에 따라 팔뚝, 종아리, 복부, 힙라인 4종으로 구성해 출시했다. 4종 모두 탄성과 복원력이 우수한 특수 원단으로 제작되어 피부에 안정감 있게 부착되며, 일시적 셀룰라이트 감소(팔뚝, 복부, 힙라인 패치), 일시적 종아리 붓기 완화(종아리 패치) 등 임상으로 확인된 바디 케어 효과를 선사하는 점이 특징이다. 패치 형태가 네잎 클로버, 토끼, 나비 등 듀이트리만의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이루어져 보는 재미 또한 더한다.

뷰티&생활문화 기업 ㈜에이피알의 대표 뷰티 브랜드, 에이프릴스킨은 쿨링 효과가 있는 마사지 어플리케이터 ‘파워 업 쿨링 스틱’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냉장 혹은 냉동 보관 후 사용 가능한 아이스 냉각 마사지기로, 쿨링감이 4시간 이상 지속되는 마사지 볼을 통해 승모근, 종아리, 허벅지 등 고민 있는 바디 부위를 진정시키고 붓기 케어 또한 돕는다.

■ 등드름, 가드름 등 민감한 바디 트러블 개선을 돕는 기능성 바디 워시

여름이 오기까지 숨겨왔던 바디 피부 트러블을 완화하기 위한 기능성 바디 제품 또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많은 이들이 고민을 호소하는 여드름성 바디 피부 해결을 돕는 기능성 바디 워시 제품 두 가지를 소개한다.

애경산업의 바디케어 브랜드 샤워메이트의 ‘사철쑥 아크네 케어 바디워시’는 등과 가슴 등에 생긴 여드름으로 고민이 많은 소비자를 위해 개발된 기능성 바디워시로 비타민과 미네랄을 풍부히 지녀 피부 진정과 피부 청결 유지에 도움을 준다. 또한, AHA 성분과 살리실산 성분을 함유해 각질 제거에 효과가 있고, 모공 속 피지와 노폐물을 제거해 유수분 밸런스 케어를 구현해 여드름성 피부 완화를 돕는 특징을 지닌다.

민감성 화장품 브랜드 TS의 ‘TS 아크네 바디 클렌저’는 여드름성 피부 완화를 돕는 기능성 제품으로 자연 유래 세정 성분과 약산성 pH 제형으로 이루어져 있다. 또한, 살리실산을 함유해 과잉 피지와 피부 속 노폐물 관리에 도움을 주며, 식물성 오일과 추출물을 함유해 피부를 효과적으로 진정시키고 세정 후에도 피부의 촉촉함이 유지되게 만든다.

■ 색소 침착으로 칙칙해진 피부에 화사함을 불러 일으키는 바디 미백 크림

팔꿈치, 겨드랑이, 무릎 등에 주로 발생하는 색소 침착으로 인한 바디 고민에는 미백 크림을 사용해볼 것을 권한다. 최근에는 얼굴은 물론 전신에 사용할 수 있는 화이트닝 크림이 출시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주)릿치노블의 화장품 브랜드 누브띠의 ‘누브띠 브라이트닝 크림’은 신체 모든 부위에 사용 가능한 전신미백크림으로 미백과 주름은 물론 피부 탄력까지 동시에 케어한다. 이 제품은 겨드랑이, 복숭아뼈, 엉덩이, 무릎, 비키니라인 등에 발생한 색소 침착을 개선하는 데 효과가 있으며, 쉐어버터, 라벤더오일, 꿀추출물 등 천연보습성분으로 이루어져 피부 보습 또한 도와 준다.

코스노리의 ‘톤업 크림’은 임상 시험과 미백 기능성 인증을 받아 자연스럽고 화사한 톤업을 부르는 제품으로 얼굴과 바디에 골고루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인공 색소, 인공 향료 및 파라벤 등 주요 유해 성분을 배제하고 벚꽃 추출물과 천연 에센셜 오일, 알로에베라 등 자연 유래 식물성분을 함유해 민감성 피부를 지닌 소비자도 안심하고 사용 가능하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