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특급' 박찬호 인사혁신처 홍보대사 위촉

기사입력:2019-05-20 17:40:01
center
뉴시스DB
[로이슈 김가희 기자]
‘코리안 특급’ 박찬호 KBO 국제홍보위원이 인사혁신처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20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박찬호 위원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했다. 인사혁신처는 박 위원에게 홍보대사 위촉장과 명예 공무원증을 수여했다.

인사혁신처는 “박 위원의 끊임없는 도전이 바람직한 공직자상을 제시하고, 공무원 누구나 꾸준히 노력하고 혁신하면 ‘제2의 박찬호’가 될 수 있다는 동기를 부여하기에 충분하다”고 위촉 배경을 설명했다.

또 “아시안게임과 월드베이스볼 클래식(WBC) 등 다수의 국제경기 출전과 헌신, 솔선수범 등을 통해 보여준 열정과 적극성은 인사혁신 방향과 일맥상통한다”고 강조했다.

박 위원은 앞으로 인사혁신처가 주관하는 주요 행사와 홍보영상 제작 등에 참여해 인사혁신과 관련된 각종 정책을 국민들에게 알리는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박찬호 위원은 위촉식에서 “홍보대사로 활동할 기회를 주신 인사혁신처와 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인사혁신처 정책들을 국민들에게 더 잘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황서종 처장은 “박 위원의 열정, 도전 정신 그리고 애국심은 우리나라 모든 공직자들이 지향해야 할 가치”라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인사혁신을 알리는 데 있어 ‘홍보대사 박찬호 위원’은 최적임자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메이저리그(MLB)에서 아시아 투수 최다승인 124승을 따낸 박찬호 위원은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거로 현재는 박찬호 장학재단을 통해 야구 인재 육성에 힘쓰고 있다.

김가희 기자 no@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