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성모병원, 응급의학과 이운정 교수 등 ‘2019 올해의 교수상’ 선정

기사입력:2019-03-16 14:40:41
center
왼쪽부터, 응급의학과 이운정 교수, 피부과 김혜성 교수, 대장항문외과 김지훈 교수. (사진=인천성모병원)
[로이슈 임한희 기자]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2019 올해의 교수상’ 수상자로 응급의학과 이운정 교수(고객만족부문), 피부과 김혜성 교수(연구부문), 대장항문외과 김지훈 교수(진료부문)를 각각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올해의 교수상’은 지난 1년간 환자 치료와 연구를 통해 병원 발전에 크게 기여한 의료진의 노고를 치하하고 동기부여를 위해 올해 처음 제정됐다.

선정기준은 ▲임상과장 및 부서장 설문조사와 고객 칭찬 통계(고객만족부문) ▲산학협력단 실적 중 Impact Factor(피인용지수)와 논문편수(연구부문) ▲진료실적(진료부문) 등이다.

수상자 전원에게는 자신을 본뜬 3D스캐닝 피규어 상패와 금일봉이 전달됐다.

고객만족부문 수상자인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응급의학과 이운정 교수는 “함께 근무하는 의료진들과 내원 환자분들의 추천으로 주신 상이라 더욱 영광스럽다”며 “앞으로도 응급의료센터를 찾는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한희 기자 newyork291@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