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 ‘한양수자인 구리역’ 4월 분양

기사입력:2019-03-14 20:41:29
center
한양수자인 구리역 투시도. (사진= 한양)
[로이슈 김영삼 기자]
한양은 오는 4월 경기도 구리시 수택지구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인 ‘한양수자인 구리역’을 분양한다고 14일 밝혔다.

경기 구리시 수택동 556번지 일대에 공급되는 ‘한양수자인 구리역’은 지하 3층, 지상 최고 20층, 7개 동, 총 41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162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주택형은 전용면적 59㎡/ 84㎡의 중소형 평면으로 구성됐다. 전용면적별 세대수는 일반분양 물량 기준 △59㎡ 95세대 △84㎡ 67세대 등이다.

‘한양수자인 구리역’은 경의중앙선 구리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단지로 서울 및 수도권 이동이 편리하다. 지하철 8호선 연장선(별내선)이 2023년 개통 예정으로 지하철 이용시(구리역 예정) 잠실까지 20분대에 이동이 가능할 전망이다. 북부간선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구리포천고속도로 등도 가까워 서울 및 수도권 주요 도심 이동이 편리하다는 것이 분양관계자의 설명.

‘한양수자인 구리역’은 구리시 중심 생활권에 위치해 편의시설이 잘 갖춰졌다. 도보거리에 있는 롯데백화점과 CGV를 비롯해 구리전통시장, 롯데마트 구리점, 이마트 다산점, 구리도매시장 등이 가깝다. 구리보건소, 구리우체국, 구리시청, 주민센터 등 관공서도 가깝다.

‘한양수자인 구리역’은 상업시설 주차장을 제외하고 세대별 주차장을 모두 지하화해 지상에 차가 없는 쾌적한 아파트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내에는 어린이 공원이 조성되며, 커뮤니티시설로는 카페테리아, 피트니스 센터, GX클럽, 경로당, 어린이집, 작은 도서관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분양관계자는 “교통·교육·쇼핑을 모두 누릴 수 있는 구리의 중심 생활권에 위치한 새아파트로 재건축 사업추진 14년만에 공급돼 지역 주민들의 관심이 높다” 며 “구리역 초역세권에 구리초, 왕숙천이 인접해 있는 등 입지가 우수한 만큼 새로운 랜드마크로서 한양수자인 만의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구리시 교문동에 마련된다. 입주는 2021년 7월 예정이다.

김영삼 기자 yskim@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