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

기사입력:2019-01-10 22:08:48
center
▲지난 2일 고용노동부 충주지청에서 열린 ‘2019년 시무식’에서 박미심 충주지청장(좌측)으로부터 휴온스 송병훈 이사(우측)가 일자리 창출 유공자 표창 및 감사패를 받았다.
[로이슈 임한희 기자]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지난 2일 고용노동부 충주지청에서 열린 ‘2019년 고용노동부 충주지청 시무식’에서 ‘2018 일자리창출 유공 우수기업’으로 선정되어 단체 유공 표창(고용노동부장관 표창)과 함께 감사패를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휴온스는 제천공장을 중심으로 최근 2년간 59.9%의 높은 고용증가율을 달성한 점을 인정 받아 ‘일자리창출 유공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휴온스 제천공장은 사내 하청업체 근로자 직접 고용전환,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교대제 개편에 의한 근로시간 단축 등 근무환경개선 및 고용창출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으며, 경력단절여성 및 학력무관 구직자의 채용을 확대함으로써 능력중심의 열린 고용을 실천하고 있다.

이 밖에도 일자리 질 개선 및 일∙생활균형을 위해 유연근무제, 임산부 보호제도, 직장 어린이집, 근로자와 근로자 가족을 위한 기념일 축하 지원 제도 등을 운영하고 있다. 또,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대한 정기적인 기부활동으로 근로자, 기업, 지역사회의 동반성장에 앞장서고 있다는 점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일자리창출 유공 포상’은 기업이 자발적으로 ‘좋은 일자리’ 창출에 나서는 분위기를 만들고 정규직 전환, 일•생활균형 실천, 취약계층의 일자리 배려 등 일자리 창출 및 질 개선에 대한 공적이 있는 개인과 단체에게 수여하는 정부 포상이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이사는 “휴온스는 그 동안 ‘인류에 대한 애정’을 근간으로 한 제약기업으로서, 사람을 최고의 가치로 여겨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앞으로도 직원과 기업, 사회가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좋은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는 이러한 노력을 인정 받아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 국무총리 표창(2018, 고용노동부), 가족친화 우수기업(2015, 여성가족부), 노사문화대상(2014, 고용노동부)에도 선정된 바 있다.

임한희 기자 newyork291@lawissue.co.kr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