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남북관계 완전히 새로운 단계 돌입"

기사입력:2019-01-01 10:55:59
center
사진=뉴시스
[로이슈 김주현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남북관계에 대한 희망적인 평가를 내비쳤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조선중앙TV를 통해 신년사를 발표하며 "지난해 남북 정상회담이 3차례 진행된 것은 '완전히 새로운 단계'에 들어섰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판문점선언과 북한 공동선언, 군사분야합의서는 사실상의 불가침 선언"이라며 "첫걸음에 불과하지만 뜻을 합치고 지혜를 모아 불신과 대결의 최극단에 있던 북남관계를 신뢰와 화해의 관계로 확고히 돌려세우고, 과거 상상하지 못한 경이적 성과를 짧은 기간에 이뤄진 데 대단히 만족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과 남이 평화번영의 길로 나가기로 확약한 이상 조선반도 정세긴장의 근원으로 되는 외세와의 합동군사연습을 더 이상 허용하지 말아야 하며, 외부로부터 전략자산을 비롯한 전쟁장비 반입도 완전히 중단돼야 한다는 것이 우리의 주장"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이미 핵무기를 사용하지 않으며 전파하지 않는다고 내외에 선포했다"며 "미국이 신뢰성 있는 조치를 취하며 상응하는 실천행동으로 화답해 나선다면 두 나라 관계는 확실하고 획기적인 과정을 통해 훌륭하고 빠른 속도로 전진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

오피니언